지역 청년 창업가 유통판로 지원한다
지역 청년 창업가 유통판로 지원한다
  • 김세완 기자
  • 승인 2019.03.07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10일부터 청년창업마켓
직접 제작 제품 판매 지속 성장 기반 마련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청년창업마켓 포스터.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부산경남 청년창업마켓 포스터.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이 오는 10일부터 매주 일요일 청년 창업마켓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역 청년 창업가들에게 유통판로를 지원하고 지속적인 성장 기반을 마련해주고자 시작됐다. 지난 2016년 첫 시행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약 150여 개의 팀이 참석하는 등 큰 인기를 모으고 있다.

 렛츠런파크 부경은 이번 청년창업마켓을 통해 청년 기업인ㆍ소상공인들이 직접 디자인하고 제작한 제품들을 판매할 수 있는 판로를 제공하고자 신경 썼다.

 또한 프리마켓을 방문한 고객에게는 시중의 공산품과는 다른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담긴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장터도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는 약 40여 팀의 판매자가 참여해 프리마켓을 붐업 시킬 예정이다.

 또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1만 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팝콘, 구매권 쿠폰 등 다양한 경품이 지급된다. 3D펜, 톡톡블럭, 미니바이킹, 물고기잡기, 4D 관람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도 준비돼 있어 부모들이 아이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게 했다.

 다채로운 음식거리도 마련돼 있다. 행사기간에는 기존의 탈북민 푸드트럭 외에 세 대의 푸드트럭을 추가로 배치한다. 탈북민 푸드트럭과 겹치지 않는 메뉴만을 선정해 상생을 도모하는 동시에 고객들이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살 거리도, 먹거리도, 즐길 거리도 많은 청년 마켓은 오는 10일부터 다음 달 28일까지 매주 일요일 렛츠런파크 부경 더비랜드 광장에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