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2 15:15 (월)
‘난향 가득 화려한 합천’
‘난향 가득 화려한 합천’
  • 송삼범 기자
  • 승인 2019.02.2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춘란 무명품 대회 23~24일 합천체육관
합천군이 오는 23일부터 제1회 한국춘란 무명품(미등록품) 전국대회를 개최한다.
합천군이 오는 23일부터 제1회 한국춘란 무명품(미등록품) 전국대회를 개최한다.

 합천군은 한국 난계의 봄을 알리는 ‘제1회 한국춘란 무명품(미등록품) 전국대회’를 오는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합천체육관 일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합천군이 주최하고, 합천난우회와 (재)국제난문화재단이 공동 주관하는 이번 전국대회는 전국 애란인들이 명품춘란 탄생의 기대와 꿈을 안고 애지중지 키워온 한국춘란 미등록품(명명등록 전 한국춘란)을 발굴해 명품화하기 위해 전국 지자체 최초로 개최되는 행사이다.

 합천군은 생육환경이 뛰어나 명품 난이 많이 나오는 한국춘란의 대표적 자생지로, 전국 난인의 날 행사 4회, 한국춘란 전시회 30회 등 난 관련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해왔고, 지난해부터는 ‘선물용 난 시장개척’을 위해 한국춘란 종묘장 사업을 추진하는 등 명실공이 한국춘란 산업의 중심지로 자리 잡고 있다.

 미래 난계의 주역으로 성장할 신품종 발굴의 장을 마련코자 개최하는 제1회 한국춘란 무명품(미등록품) 전국대회의 출품작 접수는 오는 22일 12시부터 17시까지 전시장 내 사무국에서 진행하며, 전국 애란인 누구나 출품이 가능하다.

 대회장인 문준희 합천군수는 초대사를 통해 “전국 난 산업의 메카, 합천에서 펼쳐지는 한국춘란 별들의 대잔치를 ‘난향 가득 화려한 합천’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며 “전국 애란인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