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형 KOTRA` 설립해 먹거리 해결
`창원형 KOTRA` 설립해 먹거리 해결
  • 강보금 기자
  • 승인 2019.02.1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 이재환 예비후보
창원성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바른미래당 이재환 예비후보가 13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공약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
창원성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바른미래당 이재환 예비후보가 13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공약 발표를 진행하고 있다.

 창원성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바른미래당 이재환 예비후보가 13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사회, 경제 분야 공약 및 정책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살인죄에 준하는 음주운전 처벌강화 및 아동 성폭력 처벌 강화가 추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특정 강력범죄의 경우 촉법소년 적용을 받지 않도록 하겠다. 이제라도 강력한 처벌로 청소년 범죄를 예방하고 우리 아이들에게 올바른 준법의식을 심어주기 위해서라도 형사상 미성년자 기준을 만 12세로 하향 조정하고, 10세 이상이더라도 살인, 성폭행 등 특정강력범죄는 소년법 적용 제외, 보호 기간 및 징역형 형량을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창원 산단 내 중견, 중소기업의 먹거리 해결을 위해 해외 영업 및 투자유치를 전문으로 하는 `창원형 KOTRA` 설립 추진을 핵심 공약 사항으로 내세웠다.

 그는 "이번 선거에 당선이 된다면 중견, 중소기업을 위한 해외 영업 및 마케팅에 정기적으로 직접 참여해 우리동네 기업의 자립을 지원하는 `성산구 영업사원`이 되겠다"고 결의를 다졌다.

 이 후보는 "창원 산단을 살릴 방안은 대기업 의존도를 낮추는 것이 최우선"이라며 "중견,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개척 및 자립 기반을 지원하는 `창원형 영업 전문 지역 공기업 설립 법안`을 발의하겠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 후보는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중국 길림성을 방문해 외국투자국, 투자진흥지역 및 회사를 돌아보고 지역 기업에 도움이 될 방안을 찾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