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토기업으로서 관광 발전 앞장서야죠
향토기업으로서 관광 발전 앞장서야죠
  • 이병영 기자
  • 승인 2019.02.1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학ㆍ경남도관광협회 도내 관광 발전 협약
무학은 경남도관광협회와 경남 관광 발전을 위한 MOU 협약을 체결했다.
무학은 경남도관광협회와 경남 관광 발전을 위한 MOU 협약을 체결했다.

 무학은 경남도관광협회와 경남 관광 발전을 위한 MOU 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무학은 지난 11일 창원시 성산구 호텔인터내셔널 본관에서 경남도관광협회와 경남지역 관광 발전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는 최재호 무학그룹 회장, 윤영호 경남관광협회장 등 관계자 40여 명이 참석했다. 또한 최재호 무학그룹 회장은 경남관광협회의 고문으로 임명돼, 앞으로 2년간 경남도 관광사업 발전을 위해 이바지할 예정이다.


 무학은 경남지역 관광사업의 발전을 위해 창원시 마산회원구 봉암동에 위치한 세계주류박물관 굿데이뮤지엄(Goodday museum)과 주류 생산 시설 견학프로그램을 무료 개방한다. 무학이 운영하고 있는 굿데이뮤지엄은 창원시에서 선정한 산업관광지로, 지난해 말 기준 총 4만여 명의 관객들이 방문해 지역 대표 관광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또한 경남도에서 주최하는 다양한 관광박람회 및 관광사업에 지역 대표 특산품 제공하며 향토기업으로서 관광 발전 활성화를 위해 앞장설 예정이다. 무학은 경남도 관광협회가 운영하는 관광기념품 판매점에서 무학의 대표적인 상품들을 진열하고 무학의 역사와 다양한 제품을 소개하는 전시공간을 통해 기념품 판매점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최재호 무학그룹 회장은 “경남은 고도의 산업화와 남해안의 절경을 가진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곳으로 관광객들에게 제공할 볼거리가 많은 지역이다”며 “무학은 경남의 향토기업으로서 다양한 볼거리가 있는 경남이 관광지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