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약초, 우리 추억을 타임캡슐에 보관해요
주약초, 우리 추억을 타임캡슐에 보관해요
  • 경남교육청
  • 승인 2019.02.12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학년, 타임캡슐 만들어 20년 후 공개

주약초등학교(교장 김쌍순)에서는 11일 1학년과 6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타임캡슐을 제작하였다.

매년 학생들의 추억을 보관하는 주약초 타임캡슐 행사는 올해로 16회째를 맞이한다.


이 행사는 주약초등학교 졸업생들에게 초등학교 시절의 꿈과 추억을 더듬어 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주고 옛 친구들의 만남의 장을 조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되었다.

타임캡슐에는 1학년과 6학년 때의 그림, 편지, 만화, 사진, 일기, 글짓기 등 개인별로 기념이 될 만한 작품들과 함께 남기고 싶은 물건을 넣는다.

이를 본교 기록물 보관실에 넣어 보관하였다가 20년 후인 2039년에 개봉하게 된다.

6학년 학생들은 “1학년 때 타임캡슐에 그림을 넣었던 것이 어렴풋이 기억나는데, 벌서 6학년이 되어 타임캡슐을 넣으려니 기분이 이상합니다. 20년 뒤 친구들과 타임캡슐을 꺼내 볼 생각을 하니 신기하고 설레요.”하고 말했다.

20년 후, 추억과 함께 자신에게 보낼 편지와 물건들을 꺼내며 추억을 회상하고 즐거워 할 학생들의 모습을 기대해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