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화, 처진 눈 VS 집은 눈… 솔직해서 더 아름다운 빙속요정
이상화, 처진 눈 VS 집은 눈… 솔직해서 더 아름다운 빙속요정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2.11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상화(사진=SBS 캡처)
이상화(사진=SBS '더팬' '집사부일체' 캡처)

 

이상화의 시술 고백에 비난 보다는 응원이 쏟아졌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 빙속여제 이상화가 출연해 시술 고백을 해 눈길을 끌었다.

이상화는 이날 방송에서 “눈이 처져서 살짝 집었다”라고 발언해 출연진과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물씬 여성미가 더해진 그의 외모는 전과는 사뭇 다른 이미지를 풍겼다.

이날 이상화는 성형설에 우선 아니라고 부인하는 여느 연예인들을 비웃기라도 하듯 출연진들을 만난 지 10초 만에 쌍꺼풀 시술 사실을 털어놔 내숭 기 없는 솔직함으로 승부했다.

특히 이상화는 예전의 처진 눈이 미용 때문에 보기 싫어서 시술을 받은 것이 아니라 언제 그만둘지 모르는 운동에 더욱 전념하기 위해 시술했다고 말해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