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왓포드戰으로 체력고갈, 들것에 실려 나간 손흥민… 정밀검사 예정
토트넘·왓포드戰으로 체력고갈, 들것에 실려 나간 손흥민… 정밀검사 예정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01.31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과 왓포드의 경기(사진=SPOTV 캡처)
토트넘과 왓포드의 경기(사진=SPOTV 캡처)

 

토트넘 손흥민이 왓포드의 경기에서 팀의 승리에 큰 역할을 한 가운데 그의 건강 상태에 대한 팬들의 우려가 이어졌다.

31일 열린 2018-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토트넘과 왓포드의 경기에서 뒤지고 있던 후반 손흥민이 쏘아 올린 동점골로 활기를 되찾은 토트넘이 결국 2대 1로 왓포드에 승리했다. 그러나 경기 중 손흥민이 들것에 실려 나가는 모습이 포착돼 안타까움을 샀다.

아시안컵 풀타임 출전 이후 5일의 휴식을 취한 손흥민은 이날 곧바로 토트넘과 왓포드의 경기에 또다시 풀타임으로 출전했다. 이에 손흥민은 스스로 피로누적에 대한 우려를 떨쳐내려는 듯 재빠른 몸놀림으로 슈팅을 시도했고 그 결과 동점골을 뽑아냈다.

그러나 득점 후에 손흥민은 경기장 잔디에 주저앉아 숨을 헐떡이는 모습을 보여 팬들의 마음을 안타깝게 했다. 특히 경기가 끝나기 전 근육경련으로 들것에 실려 나가는 모습이 포착돼 체력고갈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쏟아졌다.

경기 직후 토트넘 포체티노 감독은 공식인터뷰를 통해 손흥민이 뉴캐슬과의 경기 전 근육경련에 대한 정밀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전하며 “손흥민이 뉴캐슬전에 출전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