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결혼 6년 만에 득녀
박진영, 결혼 6년 만에 득녀
  • 연합뉴스
  • 승인 2019.01.27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스타그램서 자작곡 공개 “모든 부모님ㆍ자녀 나누고파”

 가수 겸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47)이 결혼 6년 만에 딸을 얻었다.

 박진영은 지난 25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한글과 영어로 “오늘 아침 10시 좀 넘어 딸아이가 태어났습니다”라면서 득녀 소식을 전했다.


 그는 “어제부터 잠을 못 자 목소리가 엉망이지만 선물을 주고 싶어서 만들었어요. 세상 모든 부모님과 자녀들과 나누고 싶습니다”라며 자작곡 ‘꽉 잡은 이손’을 공개했다.

 ‘꽉 잡은 이 손을 놓을 때까지 내가 너의 곁에 있어 줄 테니/ 자신 있게 뛰고 꿈꾸렴 my baby 넘어질 때마다 내가 있으니/ 언젠가 이 손을 놓고 멀리 날아갈 때가 올 거란 걸 알지만/ 행여 세상이 널 지치게 할 때면 돌아올 곳이 있다는 걸 잊지 마렴’이라는 가사에서 애정이 묻어난다.

 박진영은 지난 2013년 10월 아홉살 연하 부인과 결혼했다.

 그는 지난해 9월 SNS에 아내의 임신 사실을 알리며 “아빠가 된다는 것이 너무나 신기하고, 실감이 안 나지만 최선을 다해보려 한다”고 다짐하기도 했다.

가수 박진영이 결혼 6년 만에 득녀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