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11년째 수업료 동결
경남교육청, 11년째 수업료 동결
  • 김명일 기자
  • 승인 2019.01.16 2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교무상교육ㆍ학부모 부담 등 고려



 경남도교육청은 2019학년도 공ㆍ사립고등학교와 방송통신고등학교의 수업료를 동결한다고 16일 밝혔다.

 수업료 동결은 지난 2008학년도 이후 11년 연속 시행하고 있다.

 고등학교 수업료는 △시 지역 연 1백19만 8천800원 △읍 지역 연 83만 8천800원 △면 지역 연 74만 6천400원이며, 방송통신고등학교는 연 8만 2천800원이다.

 고등학교 입학금은 고교무상교육 조기 실현의 하나로 이미 면제하고 있다.

 엄분엽 재정과장은 “고교 무상교육이 시행되기 전까지 국가정책방향을 고려해 학부모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2019학년도 수업료를 동결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