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이것만 지킵시다’
‘미세먼지 이것만 지킵시다’
  • 박재근 기자
  • 승인 2019.01.15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ㆍ손씻기ㆍ물 마시기



 미세먼지가 연일 계속되면서 도민 건강이 위협받고 있다. 외출 준비 시 필수로 마스크를 챙겨야 할 정도다. 이에 최용남 경남도 식품의학과장은 도민건강을 위해 최소한 “미세먼지 이것만 꼭 지킵시다”는 홍보에 나섰다. 최용남 과장은 “미세먼지는 심하면 호흡기 질환 환자들을 극한 경우, 사망에 이르게 할 수도 있다”고 경고한다. 그만큼 면역체계와 모든 장기가 발달 중인 단계에 있는 아이들에게 더욱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며, 천식 등 만성 호흡기 질환이 있는 경우에는 호흡기의 청결 상태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최 과장은 “아직 미세먼지에 대한 뚜렷한 해소 방법이 나오지 않았기에 질병을 예방하는 것이 가장 좋다”며 미세먼지가 있는 날은 반드시 마스크를 쓰고 다녀야 하며 외출한 뒤에는 손을 자주 씻고 물도 많이 마셔줘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최 과장은 이와 함께 △주거지역 미세먼지 예보 주기적 확인 △외출 자제 △식약처 인증 마스크 착용 △손을 자주 씻고, 귀가 후 샤워 △물 자주 마시기 등 미세먼지 건강수칙만 지키면 이겨낼 수 있다는 것이다.

 미세먼지에 장기간 노출되면 알레르기 비염, 기관지 천식, 폐렴 등을 유발하는 증상을 일으킨다. 알레르기 비염의 경우 맑은 콧물, 재채기, 코 가려움, 코막힘 증상이 나타나며 기관지 천식, 폐렴은 잦은 기침과 호흡곤란 등을 보인다.

 이러한 호흡기 질환의 증상이 나타나면 바로 병원을 찾는 것이 좋다. 적절한 치료 시기가 지나면 큰 질병이 되기 때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