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5대 종단 신년인사회 첫 개최
부산시, 5대 종단 신년인사회 첫 개최
  • 김중걸 기자
  • 승인 2019.01.10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거돈 시장 참석



 부산시 최초로 불교, 기독교, 천주교, 원불교, 천도교 등 5대 종단 신년인사회를 가져 새로운 도약의 2019년 부산시정을 위한 희망메시지를 전파한다.

 오거돈 시장은 11일 오후 3시 부산시 연제구 부산시청 1층 대회의실에서 개최되는 `5대 종단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종단별 대표 및 종교 지도자 등을 만난다.

 이번 신년인사회는 2019년 기해년을 맞이해 부산시 최초로 종교별 대표자를 한자리에 모아 종교 간 화합과 정진을 다지는 계기로 마련된다.

 신년인사회 행사는 △춤소리무용단의 `빛볼무` 오프닝 공연으로 시작해 △개회선언 △불교 경선스님(불교연합회회장) 등 각 종단을 대표하는 지도자들의 신년메시지 발표 △부산시와 5대 종단 공동선언문 발표 △다함께 합창 등 약 70분간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부산시와 5대 종단이 함께 공동선언문을 채택해 상호 평등의 원칙에 입각해 서로 존중ㆍ화합하며 부산의 미래와 공동 번영을 위해 상호 협력 등의 결의를 다질 예정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희망찬 새해, 함께 나아가는 부산을 위해 2019 부산광역시 5대 종단 신년인사회 자리를 부산시 최초로 마련했다. 종교는 평등, 종단은 화합, 시민은 행복이라는 목표를 함께하기 위해 부산시와 5대 종단은 앞으로도 다같이 고민하고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