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 오동동 익명의 우산수리공, 장학금 기탁
마산 오동동 익명의 우산수리공, 장학금 기탁
  • 이병영 기자
  • 승인 2019.01.10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 마산에 살고 있는 익명의 우산수리공이 지난 1년간 우산을 수리해 모은 돈을 소외계층의 청소년들에게 장학금으로 지원해주고 있어 지역인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창원시 마산합포구 오동동(동장 장외호)은 지난 9일 지역 내 익명의 독지가가 오동동의 취약계층 청소년에게 전달해 달라며 현금 203만 5천870원을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익명을 요구한 기탁자는 평소 취약계층 청소년 지원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으며, 올해로 9년째 재능기부를 통해 1년간 우산수리를 해 모은 돈을 소외계층 청소년에게 장학금으로 지원해 줄 것을 부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