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업 직접 뛰며 미래 먹거리 만들죠
투자기업 직접 뛰며 미래 먹거리 만들죠
  • 박성렬 기자
  • 승인 2019.01.10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충남 남해군수

“삶의 질 향상 전력”



 장충남 남해군수가 새해부터 중앙부처와 경남도, 투자유치 기업 등을 직접 발로 뛰는 현장마케팅 활동을 통해 다이나믹한 남해의 변화를 실감할 수 있는 성과들을 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장 군수는 지난 7일 남해군 소속 전 간부공무원들이 참석한 확대간부회의 석상에서 “지난 6개월 동안 민선7기 군정운영을 위한 기초 체계를 마련하는데 집중해 왔다”고 밝히고, “이제부터는 그 기반을 바탕으로 안팎으로 직접 뛰며 피부로 느낄 수 있는 변화를 이뤄내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직접 발로 뛰어 중앙부처와 경남도, 투자유치 기업들을 찾아다니면서 인구증대에 기여하고 안정적 일자리를 만들어 남해경제에 도움이 되고, 궁극적으로는 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미래 먹거리를 만들어 내는데 전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장 군수는 지난 6개월을 돌아보며 “반복, 관례적으로 참석하는 행사와 격려성 행사, 경조사 등이 너무 많아 남해발전을 위해 고민해야 할 일들에 좀처럼 시간을 할애하기 어려웠다”며 “새해부터는 행사 참석을 대폭 줄여 군정업무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