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서 독립만세운동 기념행사 열린다
고성서 독립만세운동 기념행사 열린다
  • 이대형 기자
  • 승인 2019.01.10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창의탑 보존위원회가 독립만세운동 기념식을 위해 사전회의를 열었다.
10일 창의탑 보존위원회가 독립만세운동 기념식을 위해 사전회의를 열었다.

100주년 3ㆍ1절 기념

배둔리 창의탑 일원




 고성군은 제100주년 3ㆍ1절을 기념한 ‘제12회 배둔장터 독립만세운동 기념식’을 오는 3월 19일 회화면 배둔리 3ㆍ1운동 창의탑 앞에서 개최하기로 확정했다.

 이에 3ㆍ1운동 창의탑 보존위원회(위원장 최근호)는 10일 고성군종합사회복지관에서 창의탑 보존위원회 위원 및 유관기관단체장, 공무원 등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준비를 위한 사전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 100주년 기념에 걸맞은 행사 준비를 위해 각계각층의 전문가들이 참석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날 기념식 및 재현행사의 일정을 확정했다.

 이번 행사에서 구만면 용와리 국천모래사장에서 회화면까지 이어지는 카퍼레이드, 회화면 배둔시장을 중심으로 이뤄지는 시가행진 및 재현행사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 기념식은 헌화 및 분향, 독립선언문 낭독, 만세 삼창 등으로 이뤄질 계획이다.

 행사 앞서 12일 오전 10시에 회화면 배둔소공원에서 한국문인협회 고성군지부 주관으로 배둔장터 독립만세운동 백일장을 개최하고 지난 2008년부터 열린 백일장 장원 수상작 40여 점을 전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