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참다래 동남아시장 수출길 열다
하동 참다래 동남아시장 수출길 열다
  • 이문석 기자
  • 승인 2018.12.06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남참다래, 100t 수출 계약

동남아 3국 1차분 10t 선적



 지금까지 일본에만 수출됐던 하동산 참다래가 싱가포르ㆍ말레이시아ㆍ홍콩 등 동남아시아시장으로 수출길을 열었다.

 하동군은 지난 5일 금남면 대치리 금남참다래영농조합법인 선별장에서 동남아 3국에 수출할 참다래 1차분 10t을 선적했다고 6일 밝혔다.

 금남참다래영농조합법인(대표 정영달)은 앞서 지난달 22일 경기도 남양주의 무역업체 미라클통상(대표 김동화)과 하동산 참다래 100t 3억 원어치를 싱가포르ㆍ말레이시아ㆍ홍콩 등 동남아 3국과 일본에 수출하기로 계약했다.

 이에 따라 군은 이번 동남아 1차분 선적에 이어 동남아 3국의 추가 수입요청이 있을 경우 순차적으로 추가 선적하고, 나머지 물량은 일본에 수출하기로 했다.

 하동산 참다래는 지난 2005년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일본시장에만 수출됐으나 올해 동남아 시장을 개척함에 따라 수출선 다변화와 함께 수출물량도 크게 늘어나게 됐다.

 하동에서는 참다래 주산지인 양보ㆍ금남ㆍ진교면을 중심으로 57농가가 41㏊의 재배면적에서 연간 450∼500t을 생산해 20여억 원의 농가소득을 올리고 있다.

 하동산 참다래는 맑은 공기와 깨끗한 물을 사용하는 친환경 농법으로 생산돼 품질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고지대에서 재배되기 때문에 큰 일교차로 당도가 높고 향기가 그윽한 것이 특징이다.

 참다래는 비타민의 보고(寶庫)로 불리는데 비타민 C가 오렌지의 2배, 비타민 E가 사과의 6배, 식이섬유가 바나나의 5배를 함유할 정도로 영양이 풍부하며, 각종 질병 예방과 다이어트에 좋은 과실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