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4 18:14
최종편집 2018.11.14 수 17:53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뉴스 > 스포츠
     
호주 A매치, 정우영 대신 주세종 발탁
2018년 11월 08일 (목)
송지나 기자 sjn1233@kndaily.com
   
▲ 11월 A매치에 발목 부상을 당한 정우영 대신 발탁된 주세종. 연합뉴스

정, 발목 부상으로 결장



 대한축구협회는 이번 달 치러지는 A매치(국가대표 간 친선경기) 호주 원정경기에서 정우영(28ㆍ알사드) 대신 주세종(28ㆍ아산)을 발탁했다고 전했다.

 축구협회는 8일 "정우영은 최근 발목 부상으로 11월 A매치에 뛸 수 없는 상황"이라며 "이에 협회는 주세종을 대체 선수로 뽑았다"고 밝혔다.

 정우영이 대표팀에서 제외됨에 따라 벤투호는 기존 주전 미드필더 라인인 기성용(29ㆍ뉴캐슬)과 정우영 없이 허리라인을 구성하게 됐고, 정우영의 장점으로 꼽히는 패스력과 폭넓은 활동량을 대체할 수 있는 선수를 물색하던 중 벤투 감독의 눈에 주세종이 들어왔다.

 이번 A매치 명단에는 유난히 변수가 많았다.

 애초 소속팀과의 사전협의로 불참하게 된 손흥민을 비롯해 병역특례 봉사활동 자료조작으로 영구제명된 장현수, 기성용과 이재성 등 기존 주축 선수들의 부재다. 하지만 빠진 선수들 못지않은 베테랑 구자철(29ㆍ아우크스부르크)과 이청용(30ㆍ보훔), 유망주들이 투입되면서 새로운 모습으로 각자의 기량을 뽐낼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한국 남자축구대표팀은 호주에서 오는 17일 호주, 20일 우즈베키스탄과 평가전을 치른다.

 


송지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춘국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