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경보 때 실외수업 안 한다
미세먼지 경보 때 실외수업 안 한다
  • 김세완
  • 승인 2018.11.07 2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조례 공포ㆍ시행



 최근 들어 초미세먼지가 극성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경남도교육청이 ‘미세먼지 관리 조례’를 공포하고 시행에 들어갔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조례는 미세먼지 상황에 따라 교육감이 학교장에게 단계별 조치사항을 이행할 수 있도록 지도할 의무를 부여했다.

 특히 미세먼지 경보 때 전체 학교는 수업시간 등 조정을 검토하고 실외수업 활동을 금지해야 한다.

 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되면 고등학교는 실외수업 단축 또는 금지를, 유치원과 초ㆍ중ㆍ특수학교는 실외수업을 금지한다.

 이번 조례는 각 학교가 미세먼지 예보단계별 좋음과 보통ㆍ나쁨으로 나눠 실외수업 단축ㆍ자제 등 명시된 조치사항을 이행토록 했다.

 또 교육감은 학교 미세먼지 관리 계획을 해마다 수립ㆍ시행토록 했으며 학교장에게 미세먼지 관리 경비도 지원할 수 있도록 규정했다.

 이에 대해 도교육청 관계자는 “조례는 미세먼지 관리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하고 있다”며 “학생 건강을 보호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