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내년 하수도사업 180억 확보
합천군 내년 하수도사업 180억 확보
  • 송삼범 기자
  • 승인 2018.10.01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합천군은 2019년도 하수도사업의 국ㆍ도비(기금 포함) 180억 원을 확보했다. 사진은 관련 시공 모습.

올해 2.3배… 군부 최대

신규사업 3건 선정 쾌거

 합천군은 2019년도 하수도사업 6건(신규 3건, 계속 3건)의 국ㆍ도비(기금 포함) 180억 원을 확보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2018년 정부예산 78억 원의 2.3배에 달하는 예산이며 특히, 군부에서는 단연 최대 예산이다.

 합천군은 지속적으로 국회와 중앙부처를 방문하면서 사업의 타당성을 적극 설명하고 건의한 결과 율곡면 영전리 일원의 ‘율곡 면단위하수처리장 정비사업(총사업비 204억 원)’과 쌍백면 대현리 일원의 ‘쌍백 하수관로 정비사업(총사업비 44억 원)’,용주면 고품리 일원의 ‘가호(고품) 하수관로 정비사업(총사업비 60억 원)’ 등 신규사업 3건이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이외에도 2018년부터 추진 중인 합천읍 하수관로, 매안 농어촌마을하수도, 가야야로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 3건을 정상 추진한다.

 문준희 합천군수는 “지역주민들의 오랜 숙원을 해소하고 주거환경 개선 및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이 그 무엇보다 기쁘며 앞으로도 공공하수처리구역 확대 등으로 기반시설을 확충해 살고 싶은, 살기 좋은 합천군 건설을 위해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