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0 21:58
최종편집 2018.9.20 목 17:55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뉴스 > 사회
     
“20m 높은 오피스텔, 일조권ㆍ사생활 침해”
2018년 09월 12일 (수)
임채용 기자 cylim@kndaily.com
   
▲ 양산 동원로얄듀크 비스타4차 아파트 주민 15명은 12일 양산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인근에 추진 중인 다인로얄펠리스 공사로 인한 피해가 우려된다”며 양산시에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양산 동원로얄듀크 주민, 허가 재검토 요구



 양산 동원로얄듀크 비스타4차 아파트(동대표 회장 박우현) 주민 15명은 12일 양산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인근에 추진 중인 다인로얄펠리스(이하 다인) 공사로 인한 피해가 우려된다”며 양산시에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이들의 “다인 오피스텔은 16~17층 규모로 인근 동원로얄듀크 아파트에 비해 무려 20여m나 높다”며 “일조권과 사생활 침해가 우려된다”고 주장했다.

 특히 “다인이 지하 20m 이상 내려가는 지하 7층 규모로 계획돼 있어 아파트 단지가 지반침하하거나 싱크홀이 발생할 우려가 있다”고 말했다.

 이들은 “오전 5시부터 엄청난 소음과 비산먼지가 발생하고 있으나 시청의 소음측정시간대를 교묘하게 피해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성토했다.

 주민들은 양산시청이 이같은 공사를 허가한데 대해 의문을 표시하며 층수 인하, 지하 지반침하의 철저한 감독, 비산먼지, 소음 대책 등을 요구하며 허가 재검토를 요구했다.

 이에대해 양산시 관계자는 “다인 공사 현장은 상업지역이라 건축법상 건물높이는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해명했다.
 


임채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춘국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