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예은, 목사 父와 사기 혐의 피소
가수 예은, 목사 父와 사기 혐의 피소
  • 연합뉴스
  • 승인 2018.09.11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핫펠트(본명 박예은ㆍ29)가 목사인 아버지와 함께 사기 혐의로 피소됐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박 목사가 신도들의 돈을 빼돌렸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지난 3월 접수돼 수사에 착수했다고 11일 밝혔다.

 고소장에는 박 목사가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추진한다는 명목으로 신도들에게 투자금을 빼돌렸으며, 사업설명회에는 원더걸스 출신 핫펠트도 참여했다는 내용이 적혀있다.

 경찰은 핫펠트와 박 목사를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

 핫펠트 소속사 아메바컬쳐는 “사생활 부분이라 조심스럽지만 한 차례 경찰 조사를 받은 건 맞다”며 “무관함을 증명하기 위해 성실히 조사에 임했다. 아버지 일로 논란이 돼 죄송하다”고 밝혔다.

 지난 2007년 걸그룹 원더걸스로 데뷔한 핫펠트는 지난해 1월 원더걸스가 해체한 뒤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나 다이나믹듀오가 이끄는 아메바컬쳐로 이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