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이 나뭇잎에 앉을 때 - 강원석
가을이 나뭇잎에 앉을 때 - 강원석
  • 경남매일
  • 승인 2018.08.28 2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원석 시인

가을이 나뭇잎에 앉을 때

                           강원석

뜨겁던 매미 소리
노을빛에 식어 가고

은근한 귀뚜라미 울음
땅거미를 타고 놀 때

방황하던 계절은

초록 위에 머문다

오는 가을을 맞으려 하나
떠나는 여름을 붙들고 싶나

한 잎 나뭇잎은
스치는 바람에 파르르 떤다

시인 약력
ㆍ함안 출생
ㆍ‘서정문학’ 시 부문 신인문학상

ㆍ‘문학바탕’ 동시 부문 신인문학상
ㆍ시집  ‘내 그리움이 그대 곁에 머물 때’(2018)
 ‘너에게 꽃이다’
 ‘바람이 그리움을 안다면’
 ‘그대가 곁에 없어 바람에 꽃이 집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