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미토요시 중학생, 합천 문화체험
日 미토요시 중학생, 합천 문화체험
  • 송삼범 기자
  • 승인 2018.08.21 2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 교류사업 일환
▲ 합천군과 자매도시인 일본 미토요시의 청소년들이 교류사업의 일환으로 합천을 방문해 문화체험을 진행한다.

 합천군은 국제 자매도시 일본 미토요시와의 청소년 교류사업 일환으로 미토요 중학생 18명과 인솔자 4명이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합천군을 방문해 ‘문화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문화체험 프로그램은 먼저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합천 지역 내 중학생 12명이 일본 미토요시 문화체험을 참여한 것에 대한 상호방문에 따른 것으로, 청소년 상호교류를 통해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고 양국의 우호협력을 증진시키기 위해 매년 추진하고 있다.

 본격적인 일정이 시작된 2일차 21일 미토요시 중학생 방문단은 용주면 소재 한의학박물관, 영상테마파크 및 청와대 세트장을 둘러보고 이어 합천특산품인 도라지 체험, 합천호 래프팅 체험, 환영교류회를 가졌다.

 특히 래프팅 체험과 환영교류회는 합천 중학생 10명도 함께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또 3일차 오전에는 대장경테마파크와 해인사를 방문해 세계기록유산인 팔만대장경의 위대함을 몸소 체험하고, 오후에는 합천원폭피해자복지회관 및 원폭자료관을 찾아 원폭의 아픔이 고스란히 기록된 자료들을 살펴보고 한국인 원폭피해 어르신들에게 봉사활동을 하며 위로하는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합천군 관계자는 “미래의 주역인 양도시 청소년들에게 서로의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주는 것이야말로, 훌륭한 교육이 되고 자기 고장에 대한 자긍심을 갖게 한다”면서 “양 도시의 상생발전을 위해 향후 다양한 청소년 국제교류 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제 자매도시인 일본 미토요시에서 21일부터 23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야마시타 아키시 미토요시장이 합천에 첫 방문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