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대한민국 기업가정신 수도` 선포
진주 `대한민국 기업가정신 수도` 선포
  • 강민정 기자
  • 승인 2018.07.11 2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성ㆍLGㆍ효성ㆍ넥센ㆍSK 등
  • 글로벌 기업인들 배출한 고장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은 세계적 기업인을 배출한 진주가 `대한민국 기업가정신 수도`로 선포됐다.

 한국경영학회와 진주시 등은 지난 10일 경상대 경영대학 5층 대강의실에서 조규일 진주시장, 이두희 한국경영학회 회장 등 50여 명이 모인 가운데 `기업가정신 수도 선포식 및 중소기업경영포럼 세미나`를 열었다.


 경상대 경영대학ㆍ경영경제연구소ㆍLINC+사업단과 한국 글로벌기업가정신연구원이 주관한 이 날 행사는 선포식, 주제발표, 종합토론 등으로 이어졌다. 특히 100년 역사를 자랑하는 진주 지수초등학교는 삼성 이병철, LG 구인회, 효성 조홍제 회장 등 우리나라 굴지의 기업인을 배출한 명문학교다. 또 진주는 넥센그룹 강병중 회장, 대교 그룹 강영중 회장, SK 손길승 회장 등 300여 명의 글로벌 기업인들이 나와 세계적으로 그 유례를 찾기 어려울 만큼 유서 깊은 지역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