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양숙 여사도 한 표 소감 요청엔 ‘미소’
권양숙 여사도 한 표 소감 요청엔 ‘미소’
  • 박경애 기자
  • 승인 2018.06.1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권양숙 여사가 투표함에 용지를 넣고 있다. 연합뉴스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는 13일 오전 8시께 김해시 진영문화센터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한 표를 행사했다.

 수행원들을 대동하고 투표소에 나온 권 여사는 기표 후 투표함에 투표용지를 넣기 전 사진기자들에게 포즈를 취해 주는 배려를 보였다.


 투표를 마친 권 여사는 투표소 종사자들에게 “수고하십니다”라는 인사를 건넨 뒤 차에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