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百 친환경 아동 생활용품 판매 79%↑
신세계百 친환경 아동 생활용품 판매 79%↑
  • 연합뉴스
  • 승인 2018.06.13 2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침대 라돈 검출에 경각심 커져



 대진침대 매트리스 라돈 검출로 생활용품에 대한 경각심이 커지면서 친환경 아동 생활용품 판매가 크게 늘었다.

 신세계백화점은 올해 1월부터 이달 11일까지 항균 침구나 친환경 가구 등 아동 생활용품 매출이 지난해보다 27.5% 늘어나 전체 아동 품목 매출 성장률(2.1%)의 13배나 됐다고 13일 밝혔다.

 특히 라돈 검출 파동이 있었던 지난달부터 이달 11일까지 프리미엄 아동 생활 제품군의 매출 증가율은 79.1%를 기록했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자녀 수는 적고 맞벌이 등으로 부모의 경제력이 커지면서 내 아이에게만큼은 좋은 것을 주고 싶다는 트렌드가 확산해 먼지 없는 침구, 프리미엄 물티슈 등 아동 생활 장르의 매출 증가율이 높았다”고 설명했다.

 신세계몰은 이달 한 달간 ‘신세계 Gives you 케렌시아’ 행사를 열고 유ㆍ아동 패션, 완구, 프리미엄 생활용품 등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