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어민교사 한국문화 체험
원어민교사 한국문화 체험
  • 김명일 기자
  • 승인 2018.06.07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남교육청은 7~8일 근무 경력 1년 이상의 도내 원어민영어보조교사 30명을 대상으로 한국 문화의 독자성과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한국문화 체험 연수를 실시했다.

경남교육청, 30명 대상

다도ㆍ템플스테이 등 연수


한국 문화 우수성 알려



 경남교육청은 7~8일 근무 경력 1년 이상의 도내 원어민영어보조교사 30명을 대상으로 한국 문화의 독자성과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한국문화 체험 연수를 실시했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실시한 이번 연수는 원어민영어보조교사가 교사인 동시에 한 사람의 친한(親韓) 대사로서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한국 전통 불교문화와 다도(茶道) 속에 흐르는 삶의 태도와 미덕, 그 고유함과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내용으로 교육과정을 구성했다.

 특히, 연수 참가자들은 한국의 불교문화 이해하기, 다도 체험, 일상에서 벗어나 자신의 내면과 마주하며 세상 모든 사물에 대한 존경을 경험하는 템플스테이 및 명상 등을 통해 한국 문화의 저변에 흐르는 정신문화를 느끼고 체험해 보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경남교육청은 앞으로도 원어민영어보조교사의 영어수업 전문성 신장 연수 등을 통해 외국어 보조 인력으로서의 전문성을 함양하고 상호 문화의 고유함과 아름다움을 전달해주는 문화사절로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체험 기회를 확대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