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선 의원 힘으로 밀양 미래 열겠다”
“4선 의원 힘으로 밀양 미래 열겠다”
  • 장세권 기자
  • 승인 2018.06.06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당 이병희 후보.

밀양 도의원 기호 2번 이병희

 ▶어떤 도의원이 될 것인가

 “더 안전하고 누구나 행복한 밀양 시민의 삶의 질이 달라지는 밀양 모두가 살맛 나는 밀양을 만들고 동부경남의 중심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해 밀양시의 중점사업들을 경남도차원에서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으며, 4선 도의원으로 경남도 의회를 이끌어가는 경남의 큰일꾼이 되겠다는 포부를 가지고 있다.”

 ▶필승전략은

 “3선 도의원을 거치는 동안 지역구 유권자들과 소통하는 지방일꾼으로 지역의 구석구석을 면밀히 살펴온 의정활동을 바탕으로 승부하겠다.”

 ▶지역구 주요현안

 “더 안전하고 누구나 행복한 밀양건설, 시민의 삶의 질이 달라지는 밀양을 만들겠다.”

 ▶해결 방안

 “우리 밀양에 제2의 세종병원 참사는 다시는 일어나지 않아야 한다는 책임감이 있다. 모든시민이 안전하고 안심하는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각종사고나 재해로부터 자유로운 환경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제2의 세종병원 참사를 예방하는 재난안전관리체계 개선지원, 치매 안심센터의 조속한 개소 및 내실화 추진, 우리 아이를 믿고 맡길 수 있는 영유아 보육시설 확대 및 공공지원 강화, 장애인 및 맞춤형 복지를 최대한 강화를 통해 시민이 행복하고 살고 싶은 밀양을 만들겠다.”

 “밀양은 지역별 특용 1080 지방도 조기완공, 중소 상공인들의 업무지원을 위한 경남신용보증재단 밀양지사 설립추진, 나노국가 산업단지 추진에 따른 지방비 예산확보, 밀양문화원 건립 예산 확보, 정부지원 스마트 팜 단지 유치를 위해 노력하겠다.”

 ▶상대후보 장단점

 “선거에서 상대후보를 평가하는 것은 적절하지 못하다고 본다.”

 ▶지역주민에게 하고싶은 말

 “늘 시민의 편에서 일했습니다, 작은 것 하나 놓치지 않았습니다. 누구보다 열심히 일했습니다. 3선 도의원을 거치면서 경남도의회 요직은 다 거쳤습니다. 계단을 밟아야 계단 위에 올라설 수 있습니다. 한 계단 한 계단 여기까지 왔습니다. 다시 한번 여러분께서 어디로 나아가야 할지 목표를 주셨습니다. 다시 뛰겠습니다. 이번선거에서 4선의 영광을 주신다면 경남도의회를 이끌어가는 의장에 도전하겠습니다. 성원과 지지를 당부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