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명 씻고 지역민 위해 일할 것”
“오명 씻고 지역민 위해 일할 것”
  • 오태영 기자
  • 승인 2018.05.29 2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성일

김성일 전 창원시의원 출사표

 안상수 창원시장에게 날계란을 던져 의원직을 상실했던 김성일 전 창원시의원이 29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출마 기자회견을 갖고 “명예를 회복하게 도와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그는 이날 “당시 시장의 상처부위가 내가 던진 날계란에 의한 것인지 아직도 수수께끼로 남아 밤잠을 못 이룰 때가 많다”며 “이번 선거를 통해 왜 날계란을 던졌는지 공개적으로 시민들에게 알리면서 나에 대한 오해도 불식시켜 명예를 회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전과자라는 오명을 씻고 진해와 지역구를 위해 마지막으로 일할 수 있도록 다시 한번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