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19:14 (수)
民 부산기초단체장 단수 9곳ㆍ경선 4곳
民 부산기초단체장 단수 9곳ㆍ경선 4곳
  • 최학봉 기자
  • 승인 2018.04.08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8일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는 부산지역 16개 구ㆍ군 기초단체장 선거 공천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진구ㆍ중구 계속심사

연제구 재공모 결정

 8일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공천관리위)는 부산지역 16개 구ㆍ군 기초단체장 선거 공천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심사 결과 단수공천 지역은 후보자 공모 때 단수 신청이 이뤄진 북구(정명희 전 시의원), 강서구(노기태 현 구청장), 동구(최형욱 전 시의원), 사하구(김태석 전 여성가족부 차관), 서구(정진영 서구의원) 등이다.

 금정구(박인영 구의원), 수영구(김혜경 전 부산YWCA 사무총장), 해운대구(홍순헌 부산대 교수), 사상구(강성권 전 청와대 행정관) 등도 포함돼 모두 9곳이 단수공천 지역으로 분류됐다.

 이들 단수공천 지역 후보 9명은 부산시당 상무위원회와 중앙당 의결을 거치면 최종 후보로 확정된다.

 경선 지역은 동래구(김우룡, 전일수), 남구(박재범, 안영철), 영도구(김철훈, 박영미), 기장군(김한선, 이현만) 등 4곳이다.

 부산진구와 중구는 심사를 계속해 최종 후보를 결정하기로 했고, 연제구는 적합 후보를 찾지 못해 재공모하기로 했다.

 민주당 부산시당 공천관리위는 이날 기초단체장 공천심사 결과 발표를 시작으로 시의원, 구의원 후보공천 심사 결과를 다음 주 중에 잇따라 발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