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지사 후보 예지력으로 결정
경남지사 후보 예지력으로 결정
  • 서울 이대형 기자
  • 승인 2018.03.28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직관이 때로는 더 정확할 때가 있다”

당내외 인사 망라해 최적 후보 선정할 것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6ㆍ13 지방선거 경남지사와 서울시장 후보 공천과 관련, “당내외 인사들을 망라해 최적의 후보를 선정하겠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더불어민주당은 아직 시작도 못했지만 한국당은 서울ㆍ경남만 빼고 나머지 지역 광역단체장 후보 선정 작업이 마무리돼 간다”며 “나는 직관을 중시한다. 축적된 경험과 예지력을 바탕으로 하는 직관이 때로는 더 정확할 때가 있다”고 강조했다. 한국당은 이번 지방선거에서 최대 격전지로 꼽히는 경남지사 후보 공천에 별다른 진전이 없는 상태다.

 홍 대표는 이어 “인물난이라고 하지만 민주당의 우후죽순 난립 후보보다는 우리당은 될 만한 사람 한 사람만 있으면 된다”고 덧붙였다.

 홍 대표는 당내 일부 중진 의원들과 갈등을 정면 돌파하겠다는 의지도 드러냈다.

 그는 “일부에서 당내 반홍준표 세력의 준동이 있다고들 하지만 YS(김영삼 전 대통령), DJ(김대중 전 대통령) 1인 정당 시대에도 항상 비주류는 있었다”며 “극소수 일부 반홍 중진들의 비협조가 거침없이 나가는 우리의 지방선거 전선을 막는 장애가 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