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재정규모 성장률 역대 최대
함양군 재정규모 성장률 역대 최대
  • 김창균 기자
  • 승인 2018.01.14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4천408억 편성 작년比 16.34% 증가 경제기반 큰 성장 이뤄
▲ 함안군과 도내 군부 평균 재정규모 성장률을 비교하는 그래프.

 함양군은 2018년 예산을 전년대비 619억 원 증가한 4천408억 원으로 편성 운용할 예정이다. 이는 전년 대비 16.34%가 증가한 규모로 지난 7년간 함양군 재정규모 증가율과 비교해 볼 때 실로 괄목할 만한 성장률을 나타냈다.

 함양군은 지난 2011년부터 2015년까지 5년간 예산증가율은 도내 군부 평균을 밑도는 저조한 실적을 냈다. 그러나 민선 6기 들어 임창호 군수를 중심으로 전 공무원이 합심 노력한 결과 지난 2016년부터 도내 군부평균인 4.7%보다 0.9%가 높은 5.6%를 기록한데 이어 지난해 8.2%, 올해에는 도내군부평균 증가율보다 무려 4.8%가 높은 16.3%를 기록하면서 역대 최고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예산규모의 증가는 단기간에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는 것이 아니다. 함양군 재원의 43%를 차지하는 보통교부세의 경우만 보더라도 지역의 인구, 지리적 현황, 복지, 문화관광, 농수산 기반 등 모든 인적 물적 자료를 기초로 산정된다. 자체 재원인 재산세, 자동차세 등 지방세 또한 전반적 경제기반의 향상 없이 세입의 증가는 이뤄질 수 없다.

 이렇듯 재정규모가 경제기반을 기초로 느리게 성장하는 구조임에도 불구하고, 단기간에 괄목할 만한 성장을 기록했다는 것은 지난 몇 년간 함양군민들의 소득이 늘어나고 그에 따른 투자와 소비가 활성화돼 함양군의 경제기반이 큰 성장을 이뤘다고 볼 수 있다.

 함양군은 지난 수년 동안 재정력을 강화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해 왔으며, 확보된 재정으로 산삼휴양밸리 조성, 2020 함양산삼 항노화엑스포 기반시설 조성 등 함양군 미래 먹거리사업에 집중 투자해 왔다.

 임창호 함양군수는 “이제 이 성장세를 발판으로 2020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성공적으로 이끌어 함양군 발전의 초석을 다지고, 군민소득 3만 달러 달성을 통해 군민 모두가 행복한 함양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군은 이 같은 성장된 재정력과 경제기반을 바탕으로 2020 함양산삼 항노화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와 그에 따른 시너지 효과를 지역투자 활성화로 이끌어 낸다는 전략이다. 향후 대한민국에서 발전 잠재력이 가장 높은 지역으로 성장한 함양군의 모습이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