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일자리안정자금 지원 홍보 총력
고성군, 일자리안정자금 지원 홍보 총력
  • 이대형 기자
  • 승인 2018.01.11 2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개 읍면에 전담인력 배치
 고성군은 고용노동부에서 시행하고 있는 일자리안정자금 지원사업 홍보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일자리안정자금 지원사업은 이달부터 최저임금이 인상됨에 따라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영세기업, 공동주택 경비원, 청소원을 지원하기 위해 1년간 한시적으로 시행된다.

 군은 이향래 군수 권한대행을 단장으로 하는 일자리 안정자금 지원단을 구성해 군내 14개 읍면에 접수창구와 전담인력을 배치했다. 특히 기업체가 밀집된 고성읍에 전담인력 2명을 추가 배치해 홍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확인점검반이 읍면 전담창구를 운영사항을 점검하는 등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아울러, 홍보물 배부와 기업체 리플릿 발송, 홈페이지 게시 등 현장 밀착형 홍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원대상은 고용보험에 가입돼 있는 30인 미만의 고용 사업주에게 근로자 1인당 월 최대 13만 원까지 지원한다. 단, 공동주택 경비원, 청소원 고용 사업주는 근로자가 30인 이상이라도 지원받을 수 있다.

 군은 연중 신청받고 있으며, 군청 민원봉사과 전담창구에 방문 신청하거나 일자리 안정자금 홈페이지 및 4대 보험 연계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