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속ㆍ기계ㆍ뿌리기업 유치 나서
금속ㆍ기계ㆍ뿌리기업 유치 나서
  • 이문석 기자
  • 승인 2017.11.14 2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국제부품소재산업전 참가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이하 광양경제청)은 15일부터 18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되는 ‘제12회 국제부품소재산업전’에 투자유치활동의 일환으로 참가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6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2번째 개최되는 ‘국제부품소재산업전’은 일반기계ㆍ자동차ㆍ전기ㆍ전자부품, 금속ㆍ화학 소재, 세라믹, 3D프린터, 항공부품 관련기업 등 타 산업 발전의 근간이 되는 부품소재 분야 연구기관, 기업들의 새로운 시장개척과 교류의 장이 되고 있으며, 올해는 120여 개 기업이 참가하고 약 1만 8천여 명이 참관할 것으로 예상된다.

 광양경제청은 이번 전시회 내 ‘달빛동맹관’에 홍보부스를 설치해 세계 최고 수준의 철강ㆍ화학산업과 광양항의 항만ㆍ물류 기반을 갖춘 산업단지별 투자여건을 홍보하고 기업과 상담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시회에는 순천시, ㈜대우건설, POSCO 마그네슘 판재공장 등 ‘해룡산단 투자유치협의회’ 참여기관과 공동으로 참가하고 합동 홍보부스 설치ㆍ운영을 통해 투자유치 활동의 시너지를 높일 계획이다.

 윤광수 투자유치본부장은 “해룡산단의 고무연구센터ㆍ뿌리기술 연구센터와 세풍산단의 융복합소재 실증화지원센터 등 기업들이 활용 가능한 연구기반에 대해 홍보하고, 박람회에 참가한 국내외 업체들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투자상담을 펼쳐 잠재적 투자기업을 발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