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0 02:05
최종편집 2018.6.19 화 22:20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뉴스 > 문화
     
김해서 울려 퍼진 민속예술 한마당
한국민속예술축제 오광대 개막 공연 전국청소년예술제 대상에 경북 오상고
2017년 09월 24일 (일)
박세진 기자 bigj@hanmail.net
   
▲ 지난 21~22일 김해 수릉원에서 열린 제24회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 대통령상을 수상한 경북 오상고팀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가야왕도 김해 수릉원에 문화예술의 꽃이 활짝 피었다.

 제24회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가 지난 21~22일 이곳에서 열린데 이어 제58회 한국민속예술축제가 24일까지 이어졌다.


 한국민속예술축제 개막식은 지난 23일 오전 허성곤 김해시장을 비롯해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 경남도지사 권한대행, 국회의원, 한국민속예술축제추진위원장, 경남도의원, 김해시의원,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개막 공연으로는 경상남도 무형문화재 제37호인 김해오광대가 펼쳐졌다.

 허 김해시장은 전국 각 시ㆍ도 대표팀에게 "갈고 닦은 최상의 기량을 한껏 발휘해 각 지역의 기예와 특색을 겨루고 또 즐기는 시민 모두의 축제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국민속예술축제는 전국에 흩어져 전래되는 민속예술을 발굴하고 보존하기 위해 마련된 전국 규모의 민속예술축제로서 지난 1958년에 시작돼 현재에 이르고 있다.

 올해는 총 1천300명이 참가하며 대상에는 대통령상과 함께 2천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앞서 열린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의 대상은 경북 대표로 출전한 오상고 `무을농악`이, 금상은 충남 대표 음암중 `서산 박첨지 놀이`가 차지했다.

 대상 오상고에는 대통령상과 1천500만 원, 금상인 음암중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500만 원의 시상금이 수여됐다.

 전국청소년민속예술제는 지난 1994년부터 시작돼 올해는 14개팀 총 700여명이 각 시ㆍ도를 대표해 출전해 기량을 겨뤘다.


박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창훈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