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 필요한 분께 작은 힘 됐으면”
“도움 필요한 분께 작은 힘 됐으면”
  • 김현철 기자
  • 승인 2017.08.20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욱 코만 대표 경남 아너 100호
▲ 김욱(왼쪽) 대표가 한철수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1억 원 이상 고액 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 경남 100번째 회원이 탄생했다.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창원국가산단 내 유압호스 제작업체인 코만 김욱(67) 대표가 지난 17일 모금회를 찾아 성금 1억 원 기부약정을 했다고 20일 밝혔다.

 김 대표는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경남에서는 지난 2010년 1월 첫 회원이 탄생한 지 7년여 만에 100호 회원이 나왔다.

 서울ㆍ부산ㆍ대구ㆍ인천ㆍ경기에 이어 경남은 6번째로 아너 소사이어티 100호 회원을 배출했다.

 개인은 1억 원 이상을 기부하거나 기부약정을 해야 회원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