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 "英콘서트 자폭 테러 우리 소행"
IS "英콘서트 자폭 테러 우리 소행"
  • 연합뉴스
  • 승인 2017.05.23 2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속 공격할 것" 경고
수니파 극단주의조직 '이슬람국가'(IS)가 어린이 등 22명이 숨진 영국 맨체스터의 콘서트장 폭탄테러의 배후를 자처했다.

IS는 23일 소셜미디어를 통해 "칼리프국가(IS를 가리킴)의 병사가 군중 사이에 폭탄을 설치했다"는 내용으로 성명을 발표했다.

IS는 앞으로 공격을 계속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전날 밤 맨체스터 아레나에서 열린 미국 팝스타 아리아나 그란데의 콘서트가 끝난 후 출입구 한 곳에서 폭탄이 터져 어린이 등 22명이 숨지고 약 60명이 다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