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공모 사업비 481억 확보
하동군 공모 사업비 481억 확보
  • 이문석 기자
  • 승인 2016.12.25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년 미래 구축 ‘탄력’
 하동군이 체계적이고 공격적인 행정으로 내년도 중앙단위 공모사업에 큰 성과를 거둬 알프스 하동의 100년 미래 구축에 탄력을 받게 됐다.

 하동군은 올해 중앙정부 부처가 실시한 내년도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적으로 응모한 결과 36건에 481억 1천80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2016년 공모사업’ 37건 364억 5천300만 원에 비해 건수는 1건 줄었지만 금액은 116억 6천500만 원 늘어난 것이며 지난해 35건 202억 800만 원에 비해서는 2배가 넘는 279억 1천만 원이 급증했다.

 부처별 공모사업을 보면 농림축산식품부가 15건 192억 1천100만 원으로 가장 많고 국민안전처 1건 79억 400만 원, 환경부 4건 63억 4천800만 원, 산림청 3건 50억 9천500만 원, 문화체육관광부 3건 25억 2천800만 원, 국토교통부 2건 16억 6천500만 원 순이다.

 주요 사업별로는 △하동읍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 79억 400만 원을 비롯해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 43억 7천800만 원 △RPC 가공시설 현대화사업 27억 2천400만 원 △친환경농업 기반구축사업 21억 원 등이다.

 또한 △영국 애버딘대학교 한국캠퍼스 설립 18억 원 △옥종면 편배자연휴양림 조성사업 15억 9천500만 원 △섬진강 재첩테마공원 조성사업 15억 원 △특용작물 생산시설 현대화사업 12억 원을 확보했다.

 그 밖에 △하동읍 시가지 경전선 폐철도 공원화사업 10억 6천500만 원 △전통시장 시설현대회사업 9억 원 △청소년수련원 기능보강사업 6억 2천500만 원 △하동호 주변 힐링공원 조성사업 5억 3천700만 원 △옥종면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4억 4천800만 원 등이다.

 다양한 분야의 정부 공모사업비가 확보됨에 농어촌 숙원사업 개발은 물론 문화관광 인프라 확충, 이상기후에 대비한 재해ㆍ재난예방, 지역경제 활성화 사업 등 하동 100년 미래의 먹거리 사업 추진에 활기를 띠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