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 기온 뚝 9일까지 영하권
오늘 밤 기온 뚝 9일까지 영하권
  • 김용구 기자
  • 승인 2016.12.05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동한 포근한 기온을 보였던 경남에 6일부터 영하권 추위가 찾아오겠다.

 창원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경남지역은 중국 북부지역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은 가운데 차가운 공기가 점차 남하하면서 전날보다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질 전망이다.

 최고기온은 거창 7도, 밀양ㆍ산청 8도, 합천 9도 등 7~10도 분포로 전날보다 5~7도가량 기온이 낮겠다.

 최저기온도 거창 영하 2도, 합천 영하 1도, 진주ㆍ밀양ㆍ산청 0도 등 전날에 비해 3도가량 떨어지겠다.

 이 추위는 주말 앞인 오는 9일까지 계속될 것으로 기상대는 내다봤다.

 기상대 관계자는 “오후부터 기온이 대폭 떨어지겠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