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ㆍ이웃 위한 봉사로 하나님 사랑 표현”
“국가ㆍ이웃 위한 봉사로 하나님 사랑 표현”
  • 박성렬 기자
  • 승인 2015.06.09 20:12
  • 댓글 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님의 교회 대통령 표창 수상 다년간 해양보호ㆍ재난구조 공로
▲ 지난 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유공자 포상 전수식에서 김영석 해양수산부 차관이 하나님의 교회에 대통령 표창장과 함께 단체표창 수치를 전달했다.
 하나님의 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이하 하나님의 교회)가 제20주년 바다의 날을 맞아 단체상으로는 최고의 영예인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이로써 그동안 전국 각지에서 해양환경보호 및 해양재난구호활동에 헌신적으로 봉사해온 공로를 국가로부터 인정받았다.

 지난 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유공자 포상 전수식에서 김영석 해양수산부 차관이 하나님의 교회에 표창장과 함께 단체표창 수치를 전달했다.

 이번 수상에 대해 하나님의 교회 총회장 김주철 목사는 “그동안 전국 각지의 성도들이 바쁜 일과 속에서도 이웃과 사회를 돕기 위해 한마음으로 동참해왔다. 그 중심에는 주는 사랑과 섬김의 본을 보여주신 하나님의 가르침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가족을 사랑하고 보살피는 하나님의 마음으로 힘닿는 데까지 도움의 손길을 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부포상 중 개인에게 가장 명예로운 상이 훈장이라면 단체상으로는 대통령단체표창이라고 볼 수 있다. 5년 이상 해당 분야에서 공적을 쌓은 단체에 수여되는데, 종교단체가 받은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그만큼 국가 및 사회의 발전과 화합에 기여한 공로가 커 그간의 노고를 치하하려는 뜻으로 보인다.

 해양수산부는 하나님의 교회가 다년간 태풍 및 해양 기름유출 피해지역 복구, 해수욕장 일대 정화 등으로 해양환경 보전 및 안전사고 방지에 기여해왔다고 공적을 밝혔다.

 하나님의 교회는 대규모 국가 재난이었던 태안 앞바다 기름유출사고 방제활동을 비롯해 여수 기름유출사고 피해지역 무료급식 자원봉사, 고성과 전남 완도ㆍ진도 등지의 태풍 피해 복구 등 각종 재난지역에서 복구 및 구호활동에 앞장섰다.

 최근에는 전 국민을 비통에 빠뜨렸던 세월호 여객선 침몰사고 피해가족들을 위해 전남지역 성도들을 중심으로 연인원 700여 명이 44일간 무료급식 자원봉사를 전개해 그들의 아픔을 위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나진주 2015-06-18 17:53:16
어!
제 올케가 하나님의교회 다니는데요 ~
대통령 단체상 받았다고 자랑해야겠어요
하나님의교회 축하드립니다

베리 굿 2015-06-14 13:18:38
하나님의 교회 대통령 표창이라니...매우 놀랍습니다.
정부가 검증하고 인정한 교회라는 뜻이네요^^ 정말 추카합니다

문인숙 2015-06-14 10:04:52
대통령상이 어떤 상인지 궁금하여 검색해보니..... 장난이 아닌데요.
어려운 심사과정을 어떻게 통과 했을까 싶네요^^
7단계의 심사를 통과 한것을 보니 더 믿음이 가고 신뢰가 가네요 *^^*
대통령상을 수상하신것을 축하드려요
하나님의 교회 짱!!!!짱!!!!짱!!!!
앞으로도 가슴 따뜻한 소식 기다릴게요.

좋아좋아 2015-06-12 19:52:13
봉사활동 정말 힘든데 대통령상 받으셨다니 축하합니다.
저도 하나님의 교회 다니고 싶어요~~^^ 축하축하

스랍 2015-06-11 22:14:22
요즘 종교계에서는 항상 인상 찌뿌리는 소식뿐인데 하나님의 교회는 항상 좋은 소식만 주네요 하나님의 교회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