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폐스펙트럼’의 사회성 결여 원인
‘자폐스펙트럼’의 사회성 결여 원인
  • 한상지
  • 승인 2013.03.21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 상 지라온언어심리치료센터 원장
의도ㆍ기능적 의사소통 어려워

대화체로 담화하는 능력 키워야

그룹치료로 전문가 중재 필요



 자폐스펙트럼장애 아동들이 보이는 여러 문제들 중 사회적 의사소통의 장애를 가장 의미 있는 특성으로 파악하고 있다. 이를 뒷받침하는 가장 중요한 이론은 마음의 이론이다.

 마음의 이론이란, 사회적 상호작용과 의사소통을 가장 잘 대변하는 기능으로써 자폐스펙트럼장애, 특히 고기능의 사례들에서 사회성을 저하시키는 여러 요인들 중 가장 중요한 사회성 인지를 뜻한다. Sally-Anne 실험에서 만 4세인 Anne과 Sally가 함께 노는데, Sally가 구슬을 자신의 바구니에 넣고 옷으로 그 위를 덮어두고 잠시 바깥에 나간 사이 장난꾸러기 Anne이 구슬을 자신의 상자 안에 몰래 숨겨 둔다. 이때 Sally가 돌아와서 구슬을 찾는 일련의 과정을 아동으로부터 보게 한 후, Sally가 구슬이 어디에 있다고 생각할 것인가에 대한 질문을 아이들에게 했을 때, 5살의 대부분의 아이들은 Anne이 구슬을 상자 안으로 옮기는 것을 보지 못했기 때문에 원래 놓았던 장소에 구슬이 있다고 사실과는 다르게 생각할 것이라는 것을 이해하고 “바구니 안에 있다고 생각해요”라는 대답이 가능하다. 그러나 자폐스펙트럼장애 아동은 Sally의 입장에서 관찰하지 못하여 “상자 안에 있다고 생각해요”라고 대답한다. 즉, 틀린 믿음을 이해하기 어렵기 때문에 눈에 보이는 사실만을 받아들인다.

 자폐스펙트럼장애 아동은 자신의 요구나 감정을 제스처나 얼굴의 표정으로 표현하는데 어려움이 있어 다른 사람의 감정을 표현한 제스처를 이해하지 못하며, 상대방의 얼굴 표정의 변화를 통해 기분과 상태, 다양한 감정을 알 수가 없다. 사회성의 발달을 위해 중요한 요인 중 하나인 화용 기술의 결여로 인해 원활한 상호작용과 의도적이고 기능적인 의사소통을 진행이 어려운 것이다. 예를 들어, 다른 사람과 의견이 달라 갈등을 겪는 상황일 때, 상대방의 표정이 어둡다면 감정을 건드리지 않도록 조심스럽게 다가가거나 말투에서도 신중을 기하게 된다. 그러나 마음의 이론이 부족한 경우에는 자신의 감정에만 충실하여 자기중심적이므로 상대방과의 사회적 관계 형성에는 크게 관심이 없고 자신의 주장을 내세우기 바쁘다. 따라서 또래 관계를 형성할 때 어려움이 많은 것은 당연한 결과가 된다.

 자폐스펙트럼장애 아동의 사회적 의사소통기술을 증대시키기 위하여 사회적 상황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대화체로 담화하는 능력을 키우는 등의 언어치료와 함께 사회성 향상을 위한 그룹치료를 병행하는 방법이 있으므로 치료전문가에게 올바른 중재를 받는 것을 권한다. 더불어 가족과 주변 사람들은 자폐스펙트럼장애를 가진 사람이 특정 모임이나 행사에 참여를 한다는 것 자체만으로도 충분한 열정이 있음을 인식하고 최대한 그에 대한 특성을 이해하면서 활동 참여가 성공하도록 도와줄 때 통합적 자활은 더 빨리 성취될 수 있다. 조금 다르다고 해서 일반적인 시간과 관점으로만 대응하지 말아야 하며, 표현해내는 결과물보다는 그들의 내면을 바라보는 노력이 필요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