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장마전선 북상
도내 장마전선 북상
  • 김현철
  • 승인 2012.07.10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곳에 따라 최고 120mm 폭우
 창원기상대는 10일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경남지역이 차차 흐려져 밤늦게부터 비가 오겠다고 예보했다.

 특히 남해안 지역은 이날 오후 늦게부터 11일 새벽 사이 돌풍, 천둥ㆍ번개와 함께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또 남해안을 제외한 남부지역에는 30~80mm의 비가 내리겠고 곳에 따라 일부 지역에 많게는 120mm 이상의 비가 예상된다.

 이번 비는 지역별로 강수량의 차이가 커 비 피해가 없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기상대는 밝혔다.

 아침 최저기온은 18∼23도로 전날과 비슷하고 낮 최고기온은 23도에서 30도를 보이겠다.

<김현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