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복지재단, 소외계층 청소년캠프 지원
STX복지재단, 소외계층 청소년캠프 지원
  • 황철성
  • 승인 2011.08.08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리산 둘레길 종주 통해 도전ㆍ성취 일깨워
▲  8일 STX복지재단은 도내 아동양육시설 청소년 450명이 참가한 가운데 `여름청소년 캠프 - 도전하는 우리의 꿈` 후원금 전달식 및 발대식을 가지고 있다.
 STX복지재단(이사장 강덕수)이 경남지역 소외계층 청소년들의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견문을 넓힐 수 있는 여름청소년캠프를 실시한다.

 STX복지재단은 8일 경상남도사회복지협의회와 공동으로 창원문성대학 컨벤션홀에서 `STX복지재단 여름청소년캠프 - 도전하는 우리의 꿈` 발대식을 가졌다.

 이 캠프는 도내 소외계층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STX복지재단이 경남도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2007년부터 5회째 실시하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도내 아동복지시설들의 여름캠프활동을 통합해 지원함으로써 프로그램의 질을 향상시키고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는데 이바지하고 있으며, 매년 지원 범위를 확대해 보다 많은 아동들에게 혜택이 돌아가도록 하고 있다.

 올해는 총 7천500만원을 지원해 자립을 앞둔 시설의 중ㆍ고등학교 청소년 450명을 대상으로 8일부터 4박5일 동안 지리산 둘레길 완주 및 레프팅, 장기자랑, 체육대회 등 다양한 활동으로 채워진 캠프를 시행한다.

 또한 캠프에 참여하지 않는 청소년들을 위해서도 시설마다 100만원씩 지원해 자체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

 김태정 STX복지재단 사무국장은 "STX의 경영이념이 꿈과 미래가 있는 회사인 만큼 우리 사회의 꿈과 미래인 청소년들이 더 밝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STX복지재단은 지난 2006년 12월에 발족해 현재 140억 원 규모의 출연금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지난 2007년부터 추진해오고 있는 소외계층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나눔의 집` 건설 및 주택보수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외에도 다문화 가정 고향방문 지원프로그램, 저소득가정 생계비 지원 및 복지시설 사업 지원, 산재근로자 의료비 및 생활비 지원, 복지시설 차량지원, 기관 사회복지사 교육 및 연수 지원 사업 등 다양한 지역밀착형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황철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