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과제빵 월드컵`서 역대 최고 성적
`제과제빵 월드컵`서 역대 최고 성적
  • 오태영 기자
  • 승인 2011.02.11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문성대학 최동만 교수팀, 세계경연대회 5위… 초콜릿 부분 1위
▲ 프랑스 리옹에서 열린 세계제과경연대회에서 창원문성대학 최동만 교수가 이이스카빙 작품을 만들고 있다. 최 교수팀은 한국역대 최고 5위 입상 성적을 거뒀다.
 창원문성대학(총장 이원석) 호텔제과제빵과 최동만 교수가 프랑스 리옹에서 열린 세계 최고 권위의 2011세계제과경연대회에서 한국팀 역대 최고 성적인 5위에 입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최 교수는 지난달 23~24일 프랑스 리옹에서 열린 2011 세계제과경연대회에서 한국대표팀 일원으로 참가, 한국 역대 최고인 5위에 입상했다.

 이 대회에서 아이스카빙 부문을 맡은 최 교수는 초콜릿 부분 최형일씨(서울 제과점 운영)와 설탕부문 한진욱씨(부산 제빵학원운영)와 팀을 이뤄 참가했다.

 3명의 팀원이 완성한 초콜릿ㆍ설탕ㆍ아이스카빙 작품의 총점으로 팀 순위를 결정하는 이 대회에서 최 교수 팀은 초콜릿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제과의 월드컵` 이라 일컫는 가장 권위 있는 이 경연대회는 대륙 예선을 거친 22개국만 본선에서 오를 수 있다.

<오태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