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여름 예년보다 덥다
올해 여름 예년보다 덥다
  • 김현철 기자
  • 승인 2009.04.22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수량은 지역별 편차 클듯
 올 여름철 기온은 예년보다 높겠지만, 강수량은 비슷한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은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세계기상기구(WMO) 동아시아지역 장기예보 전문가 회의에서 이러한 예측이 나왔다고 밝혔다.

 회의에 참석한 한ㆍ중ㆍ일 전문가들은 한국과 일본에선 올 여름의 기온이 평년보다 높고 강수량은 비슷할 것으로 내다봤다.

 중국의 경우 북부 지역을 제외한 나머지 전역에서 기온이 평년보다 높고 강수량은 지역별로 차이가 클 것으로 예상됐다.

 전문가들은 또 서경 120-170도, 북위 5도-남위 5도에 위치한 엘니뇨 감시구역의 해수면 온도가 현재 평년과 비슷한 수준으로 유지되는 점을 들어 올 여름에는 지구 전체에 이상기후를 일으키는 엘니뇨.라니냐 현상이 없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번 회의에는 한ㆍ중ㆍ일의 장기예보 전문가 외에 영국, 미국, 호주, 인도 등 모두 16개국에서 100여 명의 대표가 참석했다. <김현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