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천묘 ‘경순왕 어진’
경천묘 ‘경순왕 어진’
  • 이명석 기자
  • 승인 2008.12.08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유형문화재 지정
 경남도는 하동군 청암면 평촌리 산 107-1 경천묘에 봉안중인 ‘경순왕 어진’을 최근 경남도 유형문화재 제474호로 지정했다.

 이번에 지정된 경남도 유형문화재는 경천묘에 모신 신라의 마지막 임금 경순왕의 ‘어진’으로 정면 반신상이며 어관에 용포를 입고 양손을 모아 홀을 잡고 있는 모습이다.

 현재는 액자상태이며 화면상단에는 습기로 인한 훼손의 흔적이 보이며 인물주변으로 붉은 색안료가 바탕에 번져 얼룩져 있으나 대체로 양호한 편이다.

 인물의 어관은 일월관의 모습으로 사각형태안에 흰 원과 붉은 원으로 일월을 상징하고 있으며 어관의 전체적인 주색 청색 황색 녹색의 구슬을 달아 그화려함이 한층 더 돋보이며 특히 구슬의 중앙에는 흰 점을 찍어 구슬의 영롱한 빛을 부각시켰다. <이명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